28/01/2022, Fri
뉴스 제보 213-736-1574

문 대통령 "코로나 엄중한 상황‥앞으로 4주가 결정적 시기"

문 대통령 "코로나 엄중한 상황‥앞으로 4주가 결정적 시기"

[사진 제공: 연합뉴스]

문재인 대통령은 코로나19 확산세와 관련해 "확진자·위중증환자·사망자 모두 늘고 있고 오미크론 변이까지 겹쳐 매우 엄중한 상황" 이라며 "앞으로 4주가 결정적으로 중요한 시기" 라고 밝혔습니다.

문 대통령은 오늘 국무회의에서 "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면서 일상회복으로 나아가기 위해 반드시 넘어야 하는 최대 고비" 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.

문 대통령은 "병상과 의료진 확충에 속도를 내고 재택치료 기간에도 필요한 치료를 받도록 환자와 의료진의 관점으로 심혈을 기울여 달라" 며 "오미크론의 추가 유입과 국내 확산 차단에도 전력을 다하고 효과적 대응 방안을 신속히 마련하라" 고 주문했습니다.

그러면서 "방역의 벽을 다시 높일 수 밖에 없는 불가피한 조치에 대해 국민들께 이해를 구한다" 며 "백신이 가장 효과적 방역 수단이란 것은 이론의 여지가 없다" 고 거듭 강조했습니다.

문 대통령은 "강화된 방역 조치는 확산세 차단 뿐 아니라 자영업자들의 어려움도 고려한 것" 이라며 "생업의 부담을 조금이라도 덜어드리기 위해 필요한 지원 방안을 적극 검토하라" 고 관계 부처에 지시했습니다.

이와 함께 "코로나 상황이 악화돼 국경을 봉쇄하는 나라가 늘고 세계 경제의 불확실성이 커지고 있다" 면서 "특히 글로벌 공급망을 예의 주시해 원자재 수급과 물류 애로를 해소하는 노력을 강화하라" 고 당부했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