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/01/2021, Wed
뉴스 제보 213-736-1574

日언론 "강창일 주일대사 내정, 관계개선 문대통령 의지 반영"

日언론 "강창일 주일대사 내정, 관계개선 문대통령 의지 반영"
일본 주요 언론은 문재인 대통령이 새 주일대사로 강창일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내정한 것을 속보로 보도하는 등 큰 관심을 보였습니다.

교도통신은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의 내정 인사 발표 직후 속보 기사로 새 주일한국 대사에 `일본통`으로 알려진 강 전 의원이 내정됐다고 전했습니다.

또 제주 출신인 강 전 의원이 도쿄대학에서 박사 학위를 받는 등 일본에서 유학한 경험이 있다면서 2017년부터 올해까지 한일의원연맹 회장을 지냈다고 소개했습니다.

니혼게이자이신문도 인터넷판에 올린 서울발 기사에서 청와대가 남관표 대사의 후임으로 한일의원연맹 회장 출신인 강 전 의원을 내정했다면서 그가 의원연맹 활동 등을 통해 일본 정계에 인맥을 쌓은 점을 부각했습니다.

닛케이는 이번 인사에 한일 관계를 개선하고자 하는 문 대통령 의사가 반영됐다는 청와대 설명을 덧붙이면서 강 전 의원이 한일의원연맹 회장 취임 이후 자주 방일해 당시의 아베 신조 총리 및 정계 요인들과 회담했다고 전했습니다.